컨텐츠 바로가기
닫기 검색
FAMILY PLAZA 창닫기

프레스룸

제목
포스코건설, 3.5조원 규모 삼척화력발전소 짓는다뉴스
등록일
2018년 7월 25일
조회수
459
기본 크게 더크게

- 두산중공업과 컨소시움 이뤄 2100 MW급 화력발전소 수주
- 1.7조원 규모 주요 부대설비 공사 수행

포스코건설은 두산중공업과 함께 `삼척화력발전소 1∙2호기 건설사업` 공사 계약을 발주처인 ㈜포스파워와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.

총 공사비는 3조 5천억원이며 원자력 발전과 맞먹는 발전용량 2,100MW(1,050MW x 2기)를 생산하는 초대형 화력발전소 공사다.

이 가운데 포스코건설은 1조 7천억원에 달하는 보일러, 터빈 등 주기기설치공사와 항만, 석탄이송터널 등 부대토목공사를 수행하게 된다. 이달 말 착공에 들어가 2024년 3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.

지난 2013년 7월 발전사업 허가를 받은 삼척화력발전소 사업은 정부의 에너지전환정책으로 사업 인허가가 보류돼 오다가, 지난해 12월 발표된 `제8차 전력수급기본계획`에 따라 건설이 확정됐다.

포스코건설 관계자는 “최근 대기오염 등 환경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은 만큼 세계 최고 수준의 친환경 화력발전소를 건설할 계획”이라며 “향후 해외 발전시장 진출도 적극적으로 모색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전체목록